2020.06.05 (금)

  • 맑음속초20.6℃
  • 맑음18.5℃
  • 구름많음철원17.1℃
  • 구름많음동두천18.2℃
  • 구름많음파주18.0℃
  • 맑음대관령17.1℃
  • 맑음백령도16.2℃
  • 맑음북강릉23.0℃
  • 맑음강릉23.4℃
  • 맑음동해24.2℃
  • 맑음서울19.3℃
  • 안개인천17.8℃
  • 구름많음원주21.7℃
  • 맑음울릉도25.0℃
  • 흐림수원18.9℃
  • 맑음영월22.1℃
  • 구름많음충주23.0℃
  • 흐림서산18.1℃
  • 맑음울진22.0℃
  • 흐림청주22.8℃
  • 흐림대전22.3℃
  • 구름많음추풍령21.6℃
  • 맑음안동22.0℃
  • 구름많음상주23.5℃
  • 맑음포항26.5℃
  • 흐림군산20.8℃
  • 맑음대구24.1℃
  • 흐림전주21.8℃
  • 맑음울산22.4℃
  • 맑음창원19.3℃
  • 맑음광주21.3℃
  • 맑음부산21.5℃
  • 맑음통영19.2℃
  • 안개목포19.4℃
  • 맑음여수21.1℃
  • 안개흑산도15.5℃
  • 구름조금완도20.4℃
  • 구름많음고창19.5℃
  • 맑음순천17.9℃
  • 비홍성(예)18.7℃
  • 구름조금제주18.6℃
  • 구름조금고산19.5℃
  • 구름조금성산16.8℃
  • 구름조금서귀포21.2℃
  • 맑음진주18.7℃
  • 구름많음강화16.1℃
  • 구름조금양평20.6℃
  • 구름많음이천21.1℃
  • 맑음인제17.7℃
  • 구름많음홍천20.7℃
  • 맑음태백19.7℃
  • 맑음정선군21.5℃
  • 맑음제천20.8℃
  • 흐림보은22.2℃
  • 흐림천안21.9℃
  • 흐림보령18.5℃
  • 흐림부여20.6℃
  • 흐림금산22.4℃
  • 흐림21.6℃
  • 구름많음부안19.8℃
  • 구름많음임실18.1℃
  • 구름많음정읍19.0℃
  • 구름많음남원19.8℃
  • 구름많음장수17.6℃
  • 구름많음고창군18.7℃
  • 구름많음영광군19.5℃
  • 맑음김해시21.2℃
  • 맑음순창군19.9℃
  • 맑음북창원21.0℃
  • 맑음양산시21.0℃
  • 맑음보성군21.3℃
  • 맑음강진군19.3℃
  • 맑음장흥18.9℃
  • 구름조금해남17.7℃
  • 맑음고흥18.4℃
  • 맑음의령군21.5℃
  • 맑음함양군23.4℃
  • 맑음광양시22.5℃
  • 구름조금진도군18.0℃
  • 맑음봉화16.9℃
  • 구름많음영주22.8℃
  • 구름많음문경21.2℃
  • 맑음청송군17.5℃
  • 맑음영덕24.1℃
  • 구름많음의성19.3℃
  • 맑음구미22.1℃
  • 맑음영천22.3℃
  • 맑음경주시21.3℃
  • 맑음거창19.4℃
  • 맑음합천21.1℃
  • 맑음밀양20.5℃
  • 맑음산청19.9℃
  • 맑음거제20.0℃
  • 맑음남해24.5℃
양산출신 가수 송유경, "나만의 사랑"을 소개 합니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양산뉴스

양산출신 가수 송유경, "나만의 사랑"을 소개 합니다.

양산에 살면서 양산 노래로 인기를 얻고 있는 가수가 바로 그녀, 송유경 이다.
2016년에 우연히 양산시에서 공모한 '내원사의 밤'이라는 노래를 부를 기회가 생겨 이곡이 인기를 얻으면서 신곡도 내고 2017 베스트가요쇼 축제에서 올해의 신인 가수상도 수상했다.

 

꿈은 사람의 욕망을  끈질기게 재촉한다. 가수 송유경도 그랬다. 마음을 내려 놓으려했지만 꿈은 좀처럼 사라지지 않았다.

 

더 크게 가슴에 일렁이며  자극 하고 또 자극 했다. 그 꿈은 결국세상에 나오고 말았다. 

 

그 결과 더 큰 행복이 찾아왔단다. 다음은 두 번째 인생을 시작하는 가수 송유경의 노래 이야기이다.

 

양산에 살면서 양산 노래로 인기를 얻고 있는 가수가 바로 그녀, 송유경 이다.

 

2016년에 우연히 양산시에서 공모한 '내원사의 밤'이라는 노래를 부를 기회가 생겨 이곡이 인기를 얻으면서 신곡도 내고 2017 베스트가요쇼 축제에서 신인 가수상도 수상했다.

 

양산 삽량문화축전에서 초대받아 노래도 했다.

 

지금은 정규 앨범을 내고 “그래 그래요” "나만의 사랑" 으로 전격적인 가수 활동을 하고 있다.

 

'나만의 사랑'으로 활동을 시작한 그녀, 가수 활동이 처음이 아니라고 한다. 젊은 시절에 데뷔를 했다가 아이들 다 키우고 몇 년 전에 다시 복귀했다.

 

당시 최고 인기 프로그램인 KBS <도전 주부가요스타>를 보면서 가수의 꿈을 키웠단다. 그때는 무작정 경연에 참가했는데, 아쉽게 97점을 받고도 우승을 못했다.

 

지금에사 생각해 보면 그때는 너무 노래를 몰랐던 것 같았단다.

 

다음에 여러 차례 각종 경연과 라디오 경연에서 대상을 받으며, 가수 활동을 시작했다, “김인효 작곡가님께서 저에게 ‘핑계대지마’라는 곡을 주셨습니다.”

 

아직도 인연을 맺고 있다.

 

이후 짧은 활동으로 가수 생활을 접었었는데, 살면서 두고두고 아쉬움에 사무쳤다는 그녀, 남편이 매니저 일을 보며 든든하게 이끌어주어 노래를 다시 시작 할 수 있었단다.

 

그러다 보니 덕분에 틈틈이 노래 봉사할 여유도 생겼다.

 

금영 노래방에 등록되면서 본격적인 송유경의 대표곡들은 활개를 치기 시작했다.

 

'그래 그래요'는 사랑하지만 떠나보낼 수밖에 없는 연인에게 잘 가라는 인사를 건네는 가슴 아픈 곡이란다.

 

세미 트로트라서 젊은 분들이 좋아한다며, '나만의 사랑'은 좀 더 가수 송유경과 잘 어울리는 곡임을 강조했다.

 

이 노래는 정통 트로트면서 남녀가 사랑을 하다보면 말도 못하고 가슴앓이 하는 경우가 많은데, 그 마음을 애틋하게 담았다고 한다.

 

금영 노래방을 찾으신다면, 꼭 한 번 불러 봐 주기를 바란다고 힘주어 말했다.

 

자료 및 영상제공 : 가수 송유경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