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8 (수)

  • 흐림속초8.8℃
  • 맑음3.6℃
  • 맑음철원1.4℃
  • 맑음동두천3.9℃
  • 맑음파주4.1℃
  • 구름조금대관령0.5℃
  • 맑음백령도8.2℃
  • 비북강릉9.2℃
  • 흐림강릉8.6℃
  • 구름많음동해10.1℃
  • 맑음서울7.1℃
  • 구름조금인천7.4℃
  • 맑음원주7.7℃
  • 구름많음울릉도8.3℃
  • 맑음수원5.2℃
  • 맑음영월8.0℃
  • 맑음충주4.3℃
  • 구름조금서산5.9℃
  • 구름많음울진7.3℃
  • 맑음청주8.5℃
  • 맑음대전7.5℃
  • 맑음추풍령7.5℃
  • 맑음안동9.3℃
  • 맑음상주8.5℃
  • 맑음포항13.3℃
  • 맑음군산7.5℃
  • 맑음대구12.7℃
  • 구름많음전주8.0℃
  • 맑음울산12.8℃
  • 맑음창원13.5℃
  • 맑음광주9.1℃
  • 맑음부산14.2℃
  • 맑음통영12.6℃
  • 구름조금목포8.3℃
  • 맑음여수11.7℃
  • 맑음흑산도7.8℃
  • 구름많음완도9.7℃
  • 맑음고창6.6℃
  • 구름조금순천8.2℃
  • 맑음홍성(예)9.0℃
  • 맑음제주11.8℃
  • 구름조금고산11.6℃
  • 맑음성산12.7℃
  • 맑음서귀포11.7℃
  • 맑음진주5.8℃
  • 맑음강화7.5℃
  • 맑음양평5.5℃
  • 맑음이천6.5℃
  • 맑음인제4.6℃
  • 맑음홍천6.0℃
  • 맑음태백3.2℃
  • 맑음정선군7.1℃
  • 맑음제천6.0℃
  • 맑음보은6.4℃
  • 맑음천안5.9℃
  • 맑음보령3.5℃
  • 구름조금부여3.9℃
  • 맑음금산6.9℃
  • 맑음6.4℃
  • 구름조금부안7.0℃
  • 구름많음임실5.7℃
  • 구름조금정읍7.1℃
  • 구름많음남원5.8℃
  • 맑음장수4.4℃
  • 맑음고창군5.8℃
  • 맑음영광군6.0℃
  • 맑음김해시13.2℃
  • 맑음순창군5.6℃
  • 맑음북창원12.7℃
  • 맑음양산시10.3℃
  • 구름조금보성군8.9℃
  • 구름많음강진군8.8℃
  • 구름많음장흥8.2℃
  • 구름많음해남8.2℃
  • 맑음고흥8.8℃
  • 맑음의령군11.9℃
  • 맑음함양군9.9℃
  • 맑음광양시10.4℃
  • 구름조금진도군8.8℃
  • 맑음봉화5.2℃
  • 맑음영주8.1℃
  • 맑음문경8.1℃
  • 맑음청송군9.0℃
  • 맑음영덕11.6℃
  • 맑음의성10.3℃
  • 맑음구미10.4℃
  • 맑음영천10.0℃
  • 맑음경주시7.2℃
  • 맑음거창9.1℃
  • 맑음합천10.5℃
  • 맑음밀양11.1℃
  • 맑음산청9.9℃
  • 맑음거제11.5℃
  • 맑음남해12.2℃
지역학부모들과 자유한국당 공천신청자 3인의 홍준표 셀프공천 반대 2차 기자회견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양산뉴스

지역학부모들과 자유한국당 공천신청자 3인의 홍준표 셀프공천 반대 2차 기자회견

이들은 정치권이 양산을 지역구의 민의를 무시하고 집권여당의 오만한 전략공천을 한 것과 맞물려 자유한국당에서도 홍준표의 셀프 전략공천을 기정사실화 하듯 하고 있다고 분노하고 있다.

CollageMaker_20200217_104822776.jpg

 

이장권. 박인. 김정희 자유한국당 공천신청자 3인이 지난주 기자회견에 이어 오늘17일,도 오후2시에 양산시청 프레스 센터를 찾았다. 이번에는 지역 학부모들도 대동했다.

 

이들은 정치권이 양산을 지역구의 민의를 무시하고 집권여당의 오만한 전략공천을 한 것과 맞물려 자유한국당에서도 홍준표의 셀프 전략공천을 기정사실화 하듯 하고 있다고 분노하고 있다.

 

그들은 무상급식을 중단시킨 홍준표가 왠말이냐며 홍준표의 지사시절 아이들의 급식중단으로 인해 고통 받았던 많은 학부모들이 홍준표는 우리지역의 민심을 대변해 줄 적임자가 못 된다고 주장하고 있다.

 

또 자유한국당 핵심치도부와 공천관리위원회는 이런 학부모들의 민심을 결코 간과하지 말 것을 강력히 요구했다.

 

이어서 시민주권 무시하는 셀프공천이 무슨 일이냐며 양산지역은 그간 오랫동안 자유한국당의 외지인에 대한 전략공천으로 외지인은 물론 전략공천이란 용어 자체에 거부감을 갖고 있다고 성토했다.

 

양신시민이 결코 핫바지가 아니며 지역인물이 아닌 외지인으로는 결코 양산을 대변할 수 없다는 점유 자유한국당에 분명하게 요구한다고 강변했다.

 

그리고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지역 정서를 외면하고 행한 오만과 독선의 외치인에 대한 전략공천은 이번 415총선에서 반드시 표로 심판받을 것이 자명하다고 말했다.

 

자유한국당온 이런 비민주적인 전략공천을 배제하고 반드시 지역의 민심을 바탕으로 공정성이 담보되는 인물을 공천해 줄것읕 엄정히 요구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